세계최초, 완전 이식형 보청기 개발
  관리자
  

세계최초, 완전 이식형 보청기 개발
---------------------------------
일반 동전크기에 무게도 17g
세계 최초로 외부 자장의 간섭을 받지 않는 완전 이식형 보청기가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ACRHS-1이란 명명된 첨단 보청기는 길이,폭,두께가 각각 3.8㎝,2.2㎝,0.65㎝로 일반 동전 하나의 크기에, 무게도 약 17g으로 최소형화 해 완전 이식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중등 고도 난청자들에 희망 보청기는 가까이에서 큰 소리로 이야기를 해도 잘 알아듣지 못하는 청력 손실 90㏈ 이상의 중등 고도 난청자의 난청을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경북대 첨단감각기능회복장치 연구센터(소장 조진호) 조진호 교수와 경북대의대 이비인후과 이상흔 교수에 의해 이번에 시제품화 된 완전 이식형 보청기, ACRHS-1은 기존 보청기의 기술적 한계를 해결해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즉, 일반보청기로 들을 수 없어, 고가의 인공와우 시술을 받아야 하는 청력 손실 90㏈ 이상의 심도 난청자들에게도 저비용으로 난청 해소가 가능하다.

또한 귀 속에 이식하므로 장애인이란 부정적 사회 인식에서 자유롭게 되는 미용적 효과도 누를 수 있게 된다.

무엇보다 기존의 귓속 완전 은닉형 보청기의 취약점인 일시적 경적음(하울링) 현상 및 자연소리 왜곡 현상, 장시간 착용에 따른 동통 유발 및 귓속에 꽉 끼는 답답함을 동시에 해결해 준다.

조 교수는 지난 10월 개, 기니픽 등을 대상으로 동물실험과 사체 이식시험을 통해 완전 이식형 보청기 시제품 유용성에 대해 검증했다며, 임상실험을 위한 식약청의 안전성,유효성 심사가 끝나는 대로 실제 사람을 대상으로 시험을 해, 오는 2006년까지 식약청(KFDA) 및 美FDA 승인을 받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국에도 특허 이미 얻어 조 교수는 보건복지부 G7 프로젝트 연구과제로 부분 이식형 인공중이 시스템을 개발 경험을 가지고 있으며, 이를 계기로 이번에 완전 이식형 인공중이 시스템 상용화 연구를 진행하게 되었다.

조 교수는 완전 이식형 인공중이 시스템 연구로 DFMT(Differential Floating Mass Transducer) 방식을 고안, 이미 국내 뿐 아니라 지난 5월 미국 특허를 받은 상태다.

기존 보청기는 공기 전도형 보청기로, 이는 보청기의 도움을 필요로 하는 난청자의 약 20% 정도만이 보청기의 혜택을 볼 수 있다.

현재 국내 보청기 시장은 연간 1백억원 수준이며, 세계적으로 연간 20억불의 시장이 형성되어 있다.

조 교수는 현재 개발 중인 완전 이식형 보청기가 상품화되면, 인공와우 시장보다 더 큰 시장을 형성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완전 이식형 인공중이의 핵심 기술 선점을 통해 세계 완전 이식형 보청기 시장을 이끌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료:노컷뉴스]
2004-12-22 08:43:31



   

관리자로그인~~ 전체 91개 - 현재 3/7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관리자
2004-12-22
3289
60
관리자
2004-12-13
2567
59
관리자
2004-10-19
4027
58
관리자
2004-10-18
3340
57
관리자
2004-10-08
3911
56
관리자
2004-09-16
4109
55
관리자
2004-09-10
2951
54
관리자
2004-09-09
4029
53
관리자
2004-09-05
2989
52
관리자
2004-08-26
3143
51
관리자
2004-08-20
4835
50
관리자
2004-07-25
3658
49
관리자
2004-07-22
3203
48
관리자
2004-07-06
3586
47
관리자
2004-06-28
3064